2021/07/22 13:28

식단 일기, 잘 살아보세 飮食

오늘 의외의 이메일을 받았다. HR consultant 에게 받은 이메일이었는데, 한국에서 온 무려 대기업 임원 offer 였다!!!! 와우. ㅎㅎ 내가 구직중이니까 모르는 사람에게 이메일이 올 수는 있는데, 그렇다면 Linkedin 을 통해 온거 아닌가? 내 linkedin profile 을 안 읽고 보낼 수 있나?? 일단, 난 그만한 경력이 없는뎅.. 15년 이상의 관련경력직을 구하는 내용이었다. ㅎㅎ 신사업 기획 및 전략적 매니지먼트 관련된 직종인데. 음..답변을 보내고 다시 답장을 받았는데 그 과정이 있었다. 친구에게 얘기하다가, 음.. 우리 나이 정도면 벌써 임원이야? 했더니, O 의 친구 중에도 임원이 있다는 얘기를 듣고 깜놀했음. 어쨌든 메일을 보내신 헤드헌터분은 아무래도 예전에 피플앤잡이라는 한국 사이트에 올려진적 있는 한국 이력서를 보고 연락하신것 같았다. 유능인제로 관리중이었다고 하는데.. 캬캬캬. 현실은 전혀 아니지만. 그래... 기분은 잠깐 좋았다. 지인 추천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해서 관련 직종에서 일했던 지인을 추천했다. 에효.. 뭐 어떻게 되겠지.. 일단 이번 배란기나 좀 무사히 지나가라...........ㅜ.ㅜ

아주 티피컬한 밥도둑 식단. 김치찌개에 계란 후라이, 스팸. 맙소사. 스팸에 김치찌개...ㅜ.ㅜ 소세지보다 스팸, 스팸보다 분홍색 소세지. 게다가 김치찌개라니. 밥을 많이 먹지 않도록 조심해야하는 반찬. 병아리 콩 넣은 밥이다. 다른 잡곡은 애들이 거칠어서, 특히 3번같은 애기는 소화를 못시키고 바로 나옴..-_- 그래서 콩밥 종류만 먹는 중.


곤약면이랑 해초샐러드랑 각종 야채, 흰색 양배추, 보라색 양배추, radish (순무) , 크래미. 시스가 해줬는데 메우 맛있었다. 곤약면 짱., 나는 거기에 베이비 시금치랑 루꼴라, 꺳잎 채 썰은거 더 얹었다.


그 위에 삶은 계란 얹어 먹는다. 씹을 때 아삭한 양배추랑 쌉싸름한 루꼴라!!  너무 맛있음.


똑같은 곤약면 해초 샐러드랑 야채슾. 저 샐러드 너무 맛있어서 두끼 연속 먹음.


이건 1번이 요청한 라면. 깻잎과 라면. 내꺼였으면 서랍속에 있는 모든 야채를 다 주섬주섬 넣었음. 그리고 두부. ㅎㅎㅎ


1번과 함께 먹은 파스타. 스캠피 새우랑 토마토. 심플한 파스타가 짱.

집에서 담근 할라피뇨 샐러리 장아찌랑 함께 먹는다. 짱 맛있음. 물론 저 장아찌중 몇개는 죽을것처럼 맵다. 잘 골라야 한다. 1,2,3번 모두 못 먹고, 나와 시스만 먹음.


아마도 2차 백신 맞고 계속 죽 먹던 날들. 당근, 호박, 조갯살 들어간 죽에 silken 두부 (순두부인데 좀 단단하다) 한모 넣었는데 매우 맛있음. 두부 조개죽. 그리고 오랜만에 먹었던 소세지. 갓김치, 시스가 만든 꺳잎지. 갓김치꽁치조림. 음.... 침 고인다. 


한참 아프고 나서, 좀 살만해진 후 신경써서 먹은 아침. 그릴드 그린빈, 당근, 비트, 콩, 파프리카,  에그 스크램블, 


야채슾, 참치깻잎전, 삶은 감자, 그리고 샐러리&할라피뇨 장아찌. 갓 삶은 감자에 올리브오일, 파슬리 소금, 후추 뿌려서 먹었다. 삶은 감자 짱 맛있음. 나는 고구마 보다는 감자 파. 그리고 장아찌는 두번째 담근건데, 첫번째 보다 맛있다. 저게 첫번째 간장을 한번 더 달여서 쓴거라 그런지 더 맛이 들었네??

위의 참차진은 냉장고에서 죽어가는 알바코어 참치와 숨쉴새 없이 올라오는 깻잎 처리용으로 만든것. 밀가루 대신 튀김가루 매우!! 조금 넣고,(3~4 수저 정도) 참치는 캔으로 따지면 5~6개 정도 되는 것 같다. 계란 5개, (컬리플라워, 양배추, 브로컬리)-> frozen 야채를 비타 믹스에 넣고 펄스로 갈아서 잘잘한 덩어리로 만들어 넣었다 그리고 롤드 오츠,(납작 귀리) 등을 넣어 만듬. 손 바닥보다 작은데 2개만 먹어도 헤비한것 같다.   

요새 아침에 눈 뜨자마자 전신 스트레칭, 하체 스트레칭 등을 꼭꼭 하고, 저녁에도 이것저것 스트레칭 및 요가등을 하고 자는데, 얘전처럼 과한 동작을 하지 않는데도, 몸이 훨씬 편해졌다. . 확실히 다리도 덜 붓고.. 처음 다시 요가와 스트레칭을 시작했을 땐 진짜 죽을것처럼 아프더니, 오늘 정말 의외의 동작들이 수월하게 되는게 놀라웠다. 좋은 습관은 들이긴 힘들어도 몸에 좋다는데, 절대 놓치지 않아야지. 먹을것도 신경써서 잘 챙겨먹고.. 잘 살아보세. 즌쯔.......... 나 자신아.

 


덧글

  • rumic71 2021/07/22 13:35 #

    저도 백신예약했어요...3일간 죽을고생했음
  • skalsy85 2021/07/23 09:30 #

    rumic71님//와, 3일 동안이나 걸렸다고요? 백신 예약하기가 진짜 힘들군요.. 정말 고생하셨어요. 백신 맞기전에 몸 관리 잘하시고 무사히 잘 맞고 오세요! :D
  • blue snow 2021/07/22 22:16 #

    오와...첫사진에 모든게 다 제 취향이에요..너무 맛있겠어요ㅠㅠㅠㅠ밥 두공기 가능!!!!! 백신 맞고 아프셨군요ㅜㅠ 고생많으셨어요 에고.. 올려주시는 식단이 참 건강하고 맛나보여요 ㅎㅎㅎ
  • skalsy85 2021/07/23 09:33 #

    blue snow님//그르게요. 스팸하고 계후랑 김치찌개면 뭐.. 다른 반찬 필요없습니다. 저는요. ㅎㅎㅎ 고기 소화는 잘 못시키는데 스팸은 왜 이리 잘만 소화가 될까요.. 불량식품인데 말이죠. 미스테리-! 그래도 걱정했던것에 비하면 백신맞고 무사히 잘 넘어가서 너무 다행스러워요. 그 정도 살짝 열나는 것 쯤이야! 감사합니다. 소화 기능이 안 좋은것도 있고, 저런 야채 구운것들 워낙 좋아해서 잘 먹거든요. blue snow 님 텃밭에서 딴 가지 같은것도 그릴하면 무척 맛있을것 같아요-!! +_+
  • 언니만봐라HB 2021/07/24 05:40 #

    이번 것도 골고루 다양한 집밥음식들 이에요!계란 후라이에 간장 참기름 김치만 있으면 밥도둑인데 업그레이드 버전이 김, 스팸이라죠! 럭셔리 버전 ㅎㅎ저희 집도 채소 위주로 먹으려고 하는데 남편이 고기 없으면 밥이 아니라고하는 스탈이라 밥하기가 좀 괴롭네요. 정직 고기 줄여야할 사람은 본인데 말이죠. 스팸은 한국에서 마케팅을 넘 잘한것같아요. 옛날엔 부자집 밥상에 올라오는 거였잖아요. 그래도 맛있었으니 대 성공했죠! 오늘은 스팸넣고 김밥을 좀 만들어야겠어요.
  • skalsy85 2021/07/25 04:42 #

    언니만봐라HB님//간장+참기름도 진짜 밥도둑 조합이죠. 제 경우엔 영양소 없이 밥만 무진장 많이 먹게되서 진짜 경계해야 하는 조합... 김치랑 계후면. ㅎㅎㅎ 스팸은 나름 럭셔리 버전 맞아요!! ㅎㅎㅎㅎ 한국에서는 아직도 명절때 스팸 종합선물세트 이런거 오면 좋아하잖아요. 저 작년에 한국 있었을때, 스팸 셋 들어오니까 엄청 좋더라고요. ㅎㅎ 그리고 어디서 봤는데, 스팸은 원래 빵보다는 밥이랑 잘 어울리는 애라고 하네요. 예전에 그냥 흰쌀밥에 스팸 얹어서 먹는 광고가 진짜 별건 아닌데 엄청 히트쳤던 기억이 나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